Deal모니터
나이벡, 250억원 조달…"채무 상환·임상 개발"
250억원 중 200억원 CB·BW 상환에 사용
공개 2022-11-22 15:28:59
[IB토마토 박수현 기자] 나이벡(138610)이 채무상환과 운영자금 조달을 위해 250억원 규모의 전환사채(CB) 발행에 나선다. 2년 전 발행한 CB와 신주인수권부사채(BW)의 상환과 신규 파이프라인들의 임상·전임상 확대에 각각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나이벡은 250억원 규모의 제8회차 무기명식 이권부 무보증 사모 CB 발행을 결정했다고 지난 21일 밝혔다. 전환가액은 주당 2만1175원으로 책정됐으며, 전환가능한 주식 수는 118만637주다. 전환청구기간은 2023년 11월 22일부터다.
 
CB의 금리는 표면이자율 0%, 만기이자율 3%로 나이벡에게 유리하게 짜여졌다. 해당 CB에는 KB증권과 미래에셋증권, 오라이언자산운용, 브이원PE, 엠제이투자자문 등 지난 CB와 BW에 투자했던 기관 투자자들이 대부분 참여한다. 회사는 지난 2020년 12월 NH투자증권, 삼성증권 등을 대상으로 CB와 BW를 100억원씩 발행한 바 있다.
 
이번에 조달하는 250억원 중 200억원을 지난 CB와 BW의 상환 자금으로 사용하고, 나머지 50억원은 주요 파이프라인들의 임상과 전임상 확대에 사용할 계획이다.
 
나이벡 제8회차 CB 발행 개요. (사진=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
 
안정적인 실적을 유지하면서 CB 투자금으로 임상개발에 속도를 내겠다는 것이 회사 측의 계획이다. 나이벡은 올해 3분기 165억원2000만원의 매출액(누적)을 기록했다.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도 각각 24억원, 27억7000만원으로 흑자를 달성했다. 
 
나이벡은 지난 7월 호주에서 폐섬유증 치료제 ‘NP-201’에 대한 임상1상을 승인받은 바 있다. 지난달 첫 번째 환자군인 ‘코호트1’을 대상으로 투약을 진행해 안정성을 확인했다. 현재 ‘코호트2’에서 고용량 투여를 통해 안정성 시험을 진행 중이며, 조만간 2단계 투약결과를 확인할 수 있을 전망이다.
 
폐섬유증 치료제 외에도 나이벡은 ?염증성장질환 치료제 ‘NIPEP-IBD’ ?종양선택적 투과기능이 탑재된 항암 치료제 ‘NIPEP-KRAS’ ?선택적 세포 및 조직투과 기능의 약물전달플랫폼 ‘NIPEP-TPP’ 등 신약 파이프라인을 개발 중이다.
 
박수현 기자 psh5578@etomato.com
 
제보하기 0
많이 본 뉴스
최신 뉴스